카톡상담
번호 301
제목

뱃살 가득, 질병 가득…외모보다 속이 먼저 망가진다

 

 

뱃살이 ‘부의 상징’으로 여겨진 것도 옛말. 요즘 복부 비만은 '성인병의 원흉’으로 꼽힌다. 여름이 다가오고 옷차림이 가벼워지면 나온 배만큼 고민은 더 깊어진다. 배가 나온 것은 단순 비만일 수도 있지만 질환의 씨앗일 수도 있다. 복부비만은 동맥경화, 심근경색, 뇌출혈, 뇌졸증등 심혈관 계통의 장애나 당뇨의 원인이 된다. 또 변비나 자궁근종, 내장비만 등의 질환으로 발전할 가능성도 의심해볼 수 있다.

▶나는 복부비만일까=남성의 경우 엉덩이 대 허리 비율이 0.9 이상일 때 ‘복부비만’으로 분류하고, 살은 쪘지만 엉덩이와 비교했을 때 비율이 1 미만일 때에는 ‘말초성 비만’이라고 한다. 여성의 경우 0.85가 기준이다. 박경희 한림대성심병원 가정의학과 비만클리닉 교수는 “이와는 별도로 허리둘레가 남성 90㎝, 여성 80㎝ 이상이면 대사 합병증이 발생하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말한다.

<복부비만을 측정하는 가장 일반적인 방법은 줄자로 허리 사이즈를 재 보는 것이다. 병원 등에서 체지방검사를 받으면 더욱 정확하다.>

복부가 굵어지는 원인은 세 군데의 지방 때문이다. 내장지방이라 불리는 복강 내 지방, 근육층 사이사이의 지방, 그리고 피부 밑의 피하지방이다. 내장지방이나 근육층 사이 지방의 경우 체중 감량을 하면 다른 부위보다 빠르게 분해된다. 문제는 좀처럼 사라지지 않는 피하지방이다. 남성은 피하지방보다 내장지방이 많아 운동의 효과가 빠르게 나타나지만, 여성은 피하지방이 많아 운동으로 살이 빠지는 속도가 더디다. 단, 살이 찐 지 얼마 되지 않은 지방일수록 다이어트 효과가 빠르고 재발 위험이 적다. 비만의 가장 큰 원인은 식사 습관이다. 특히 복부비만은 과식이나 폭식ㆍ결식 등의 식습관과 고칼로리 식품이나 인스턴트 식품 위주의 섭취로 나타난다. 그렇다고 식사량을 줄이는 무리한 다이어트만으로 살을 빼면 근육 체중이 줄고 기초대사율은 떨어진다. 박 교수는 “이 상태에서 다시 식사량을 늘리면 오히려 지방이 축적될 수 있다”며 “다이어트 후 요요 현상은 복부로 집중되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뱃살 공략을 위해 윗몸일으키기처럼 특정 부위를 자극하는 운동만 유효한 것은 아니다. 조깅ㆍ수영ㆍ자전거 등 유산소운동이 뱃살 제거에도 효과적이다. 운동을 하면 지방 이용을 촉진하는 호르몬이 많이 분비되고, 이 호르몬이 체내를 돌다가 지방이 많이 저장돼 있는 곳을 찾아내 지방을 연소시키기 때문이다.

▶뱃살, 비만 넘어선 질환일 수도=과도한 뱃살은 질환의 징조일 수도 있다. 가장 보편적인 질환이 ‘변비’다. 변비는 일반적으로 장의 운동 능력 저하뿐 아니라 체질적인 특성과 잘못된 식습관 등으로 나타난다. 여성호르몬이 장의 움직임을 막아 남성보다 여성이 4배 이상 변비에 많이 걸린다. 지나친 다이어트와 운동 부족, 과도한 스트레스 등도 변비를 유발하는 주요한 요인이다.
유상욱 그랜드성형외과 원장은 “변비는 결국 복부비만으로 이어지게 되고, 몸속에 쌓은 노폐물이 제대로 배출되지 않으면 여드름이나 뾰루지 등의 피부질환도 유발할 수 있다”며 “채소나 과일 위주의 규칙적인 식습관과 충분한 수분공급, 그리고 하루 30분 이상 간단한 스트레칭이 변비 해소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여성의 경우 단순한 복부비만인 줄 알았다가 자궁근종이나 난소난종 등의 진단을 받는 사례도 늘고 있다. 자궁근종은 자궁에서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양성 종양이다. 난소낭종은 난소에 물혹이 생긴 것을 말한다.

<폭식, 결식을 반복하는 동안 나도 모르게 뱃살이 나오게 된다.>

자궁근종이나 난소낭종은 모두 자각 증상이 거의 없는 것이 특징이다. 따라서 자궁이 커지거나 복부 팽만으로 배가 나와도 나잇살로 치부하고 넘겨버릴 위험이 있다. 자궁근종의 가장 흔한 증상은 월경 불순으로, 자궁이 커지면서 아랫배에 혹이 만져지거나 통증을 느끼는 경우도 있다. 무기력과 두통을 동반하고 커진 자궁이 방광을 누르면서 소변을 자주 보는 증상도 나타난다. 난소낭종 역시 복부 팽만과 압박 증상, 혹은 복통과 소화불량 정도의 증상이 보이면 의심해 보는것이 좋다.
   
 
  409 [주름개선] 주름을 방지하고 다시 피부를 탱탱하게 만들어주는 밴드 'O…  
  408 [여드름] 미국 시장 철수한 ‘여드름약', 우리나라에서는?  
  407 [비만/다이어트] 커피 속 설탕이 당분 섭취 '주범 1위'  
  406 [건강관리] 오메가3·6·9 건강 기름칠하는 황금률을 지켜라  
  405 [여성질환] 부종에 대하여  
  404 [소아질환] 감기에 대하여  
  403 [소아질환] 동의보감에 따른 전통적인 육아법  
  402 [소아질환] 수유금기 (Contraindication of breast feeding)  
  401 [소아질환] 전통적인 모유 먹이기법  
  400 [비만/다이어트] 살 빼려면 향내 강한 음식 먹어라  
  399 [비만/다이어트] 살이 찌는 부위는 생활습관에 따라 다르다?  
  398 [한방성형] 매선침치료 주름 개선 효과 입증  
  397 [비만/다이어트] 유형별 뱃살빨리빼는법과 나만의 뱃살빨리빼는법 찾기!  
  396 [여드름] 여드름이 진화하면 '다발성 낭종'된다  
  395 [주름개선] 주름살을 없애는 손쉬운 방법 8가지  
   1  2  3  4  5  6  7  8  9  10